시작페이지로|[ 18.05.21(월) 구인고충상담기사제보신문지면보기
신문사소개 | 구독신청아이디/비밀번호
> 뉴스 > 기획/특집 > 국적취득동포
     
중국동포 1세대 국적회복 "기다리다 지쳤다"
[104호] 2007년 06월 05일 (화) 동포타운신문 webmaster@dongpotown.com

   

 

   

<8뉴스>

<앵커>

중국 동포 1세들이 한국 국적을 쉽게 되찾을 수 있도록 정부가 법 규정을 손질한 지 벌써 3년이 지났습니다. 하지만 꿈에 부풀어 돌아온 이들이 기약없이 기다리기만 하는 상황이 반복되고 있습니다.

이대욱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기자>

64살 홍우분 할머니는 재작년 60년 만에 고국 땅을 밟았습니다.

국적 회복을 쉽게 할 수 있다는 우리 정부의 약속 때문이었습니다.

하지만 아직까지 감감 무소식입니다.

[홍우분(64)/중국동포 1세 : 두 달 기다리라고 하면 두 달 되면 또 전화하고 가 보고, 한 세 번 찾아가 보고 너댓 번 전화했어요.]

2년 전 한국에 온 67살 권해옥 할머니는 단칸방에서 혼자 산 지 1년이 넘었습니다.

국적 취득이 늦어지는 동안 일자리를 구하지 못하면서 생활은 더욱 어려워졌습니다.

함께 온 오빠는 뇌출혈로 쓰러졌고, 보험 혜택을 받지 못해 중국으로 돌아가야 했습니다.

[권해옥(67)/중국동포 1세 : 오빠까지 쓰러지게 되니까.. 더 기다리지 말고 자꾸 들어오라고 하더라고요. 나도 자꾸 아프다고 하니까..]

이처럼 국적 회복이 늦어지는 것은 법무부의 처리 인력이 턱없이 부족하기 때문입니다.

귀화를 신청한 중국동포는 4만 명이 넘지만, 담당 공무원은 세 명 뿐입니다.

[김용필/중국동포신문 편집장 : 고령의 동포1세들은 우선적으로 실시해주는 게 필요하지 않는가 합니다.]

생의 마지막은 고향에서 보내고 싶다는 꿈에 부풀어 찾은 고국은 동포 1세대들에게 여전히 기다림의 땅일 뿐입니다.

이대욱 idwook@sbs.co.kr

동포타운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동포타운신문(http://www.dongpotow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6)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Judi
(5.XXX.XXX.22)
2018-05-12 20:33:45
QaqQjZNBIyjQsfEAvf
hU8YdF https://www.genericpharmacydrug.com
mike11
(5.XXX.XXX.22)
2018-04-18 08:10:27
qXManAlELEnQTcxNvo
msOiVb https://www.genericpharmacydrug.com
mike11
(5.XXX.XXX.10)
2018-04-17 00:56:36
NXXoUrRjUb
rWAtdR https://www.genericpharmacydrug.com
holabromx
(54.XXX.XXX.16)
2018-03-22 18:10:29
iuzPajHKccPTv
http://google0125.com/
HolaBromz
(97.XXX.XXX.16)
2018-03-20 15:09:50
Test GT
http://google0123.com/
Barnypok
(5.XXX.XXX.37)
2017-04-02 19:02:33
NQFMGnHNCiZ
boBi8W http://www.LnAJ7K8QSpkiStk3sLL0hQP6MO2wQ8gO.com
전체기사의견(6)
sk텔레콤
< ahref=http://www.kqci.kr>
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52-800 서울시 구로구 가리봉동 122-19 정풍빌딩 3층 | Tel 02-837-4470 | Fax 02-837-4407
Copyright 2009 동포타운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ongpotown@daum.net
동포타운신문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