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20.11.24(화) 구인고충상담기사제보신문지면보기
신문사소개 | 구독신청아이디/비밀번호
> 뉴스 > 기획/특집 > 다문화사회
     
‘창조경제를 이끄는 힘, 한상 네트워크’, 광주서 팡파레
제12차 세계한상대회 45개국 3천여 명 참가, 오늘 폐막
[258호] 2013년 10월 31일 (목) 동포타운신문 dongpotown@daum.net
   

비즈니스 프로그램 및 기업전시회 등 전문성 강화로 비즈니스 성과 극대화
비즈니스 네트워킹 세미나, 한상 비즈니스 서밋 통해 광주ㆍ전남 지역경제 활성화

‘제12차 세계한상대회’가 29일부터 사흘간 광주광역시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개최, 오늘(31일) 폐막된다.

재외동포 경제단체가 주최하고, 재외동포재단, 광주광역시(시장 강운태) 등이 주관하는 세계한상대회는 ‘창조경제를 이끄는 힘, 한상 네트워크’라는 슬로건 아래 45개국 3천여 명의 국내외 경제인들이 참석하였다.

이번 대회는 리딩CEO포럼, 영비즈니스리더포럼, 비즈니스 네트워킹 세미나 및 멘토링세션, 일대일 비즈니스미팅, 기업전시회 등 다양한 비즈니스 프로그램과 김치특별관, 나눔행사, 코리아 디아스포라 사진전 등의 부대행사로 꾸며졌다.

개막 전날인 28일에는 한상의 미래를 짊어지고 나갈 차세대 한상들의 네트워크 교류의 장(場)인 ‘영 비즈니스리더의 밤’이 진행됐고, 29일에는 한상대회의 주요정책 등을 논의하는 ‘한상대회 운영위원회’와 ‘리딩CEO포럼’, ‘영비즈니스리더포럼’이 열리고, 영비즈니스리더를 대상으로 광주지역의 특색 산업인 광(光)산업, 자동차, 백색가전, 그린에너지 등 기업을 방문하는 ‘산업시찰 프로그램’이 이어졌다

대회 이틀째인 30일에는 ‘일대일 비즈니스미팅’을 비롯해 식품ㆍ외식, 섬유ㆍ패션, 첨단ㆍIT, 비즈니스서비스 등 4개 분과의 ‘비즈니스 네트워킹 세미나 및 멘토링 세션’ 등 본격적인 비즈니스 프로그램이 진행된 가운데, 국내 200여 개 업체와 해외 50여 개 업체가 참여하는 ‘일대일 비즈니스미팅’은 온라인 한상넷(www.hansang.net)을 통해 업종 및 품목 등의 분석을 통한 사전매칭으로 참가자들의 만족도를 높였다.

특히, 기존 영비즈니스리더 및 리딩CEO들이 컨설턴트 및 바이어 역할을 하는 한편, 해외 유통바이어를 초청함으로써 더욱 높은 비즈니스 성과를 냈으며, 또 ‘비즈니스 네트워킹 세미나’를 통해 식품ㆍ외식, 섬유ㆍ패션과 첨단ㆍIT 산업, 비즈니스 서비스 분야의 국내외 시장 분석과 전망을 공유하고, 글로벌 시장 진출 및 확대를 위한 전략 수립 방안을 모색했다.

대회 마지막 날인 31일 오전에는 ‘리딩CEO 내부회의’와 ‘영비즈니스리더 내부회의’, ‘한상비즈니스 서밋 - 광주시 투자유치 설명회’가 진행되고, 오후에는 ‘리딩한상 비즈니스 미팅 및 기업전시회 투어’와 ‘유통바이어 초청 상담회’를 통해 실질적인 비즈니스 활성화 및 투자유치 성과 창출을 위한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오늘, 오후 5시 30분부터 열리는 폐회식과 재외동포재단 이사장 주최 환송만찬을 끝으로 대회는 막을 내린다.

조규형 재단이사장은 29일 저녁 개막식 축사에서 “이번 대회에서 모국의 창조경제에 이바지하고, 국내 중소기업의 해외시장 진출을 위해 힘쓰는 한상의 모습이 더욱 부각될 것”이라며, “호남지역에서 최초로 열리는 대회인 만큼 광주·전남지역 경제발전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홍명기 대회장은 개막식 대회사에서 “한상 네트워크의 기본정신이 창의·도전·협력·상생이 현 정부가 추진하는 ‘창조경제’와 부합된다”며 “대회기간 동안 세계에서 모인 한상들이 모국과의 상생발전을 모색하자”고 당부했으며, 정홍원 국무총리도 축사를 통해 “유서 깊은 광주에서 미래 차세대들도 참여하는 이번 행사가 더욱 의미가 있다”며 “상상과 아이디어가 융합한 일자리 창출에 정부가 적극 협조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430개 업체 및 기관에서 463개의 부스가 들어서는 ‘기업전시회’에서는 한상특별관, 광주산업특별관 등 개최지 맞춤 테마관을 구성하고 수출유망기업관, 특허산업관, 글로벌식품관 및 웰빙건강관 등 품목· 특징별로 배치해 참가자들의 편의성과 접근성은 물론 전문성을 높였다.

동포타운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동포타운신문(http://www.dongpotow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sk텔레콤
< ahref=http://www.kqci.kr>
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52-800 서울시 구로구 가리봉동 122-19 정풍빌딩 3층 | Tel 02-837-4470 | Fax 02-837-4407
Copyright 2009 동포타운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ongpotown@daum.net
동포타운신문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